[세계파이낸스] 코원하우스, 오는 12월 4000평 규모 주택전시장으로 이전

2019년 05월 03일
[세계파이낸스] 코원하우스, 오는 12월 4000평 규모 주택전시장으로 이전

 

  

 

[세계파이낸스=이경하 기자] 전원주택 전문 종합건설기업 ‘코원하우스’가

오는 12월 국내 최대 4000평 규모의 주택전시장으로 이전 확정한다고 2일 밝혔다.

주택전시장과 쇼룸이 한 곳에 위치할 예정이다.

새롭게 선보일 주택전시장에서는 코원하우스의 16년 간 건설 노하우가 담긴 다양한 전원주택들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다.

고급주택인 ‘오더프리마’는 ‘최고를 주문하다’라는 뜻에 걸맞게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인테리어를 엿볼 수 있다.

개인 헬스장, 영화관 등 취미생활을 만끽할 수 있는 공간 구성이 특징이다.

중가주택인 ‘가우디’는 실용적이며 모던한 디자인이 특징으로,

주택전시장에서는 알루미늄 패널과 세라믹 사이딩을 적용한 가우디 모델을 볼 수 있다.

전시된 주택 곳곳에서는 전문 가구 디자이너가 맞춤 설계한 ‘노블 핏’ 가구들도 확인할 수 있다.

코원하우스는 오더프리마, 가우디 외에도 수익형 상가주택인 ‘유스타’, 단지분양주택인 ‘혜올’을 포함해 총 4가지 주택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.

주택전시장에서는 다양한 전원주택들을 감상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

지상 3층 규모의 홈 컬렉션도 갖춰 건축 내·외장재 및 마감재, 아트월, 타일 등도 직접 확인하고 선택할 수 있다.

건축 매니저들이 상시 대기해 1대 1 맞춤 상담이 가능하다.

전시장 위치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일대이며, 보다 자세한 내용은 전화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.

코원하우스는 2~5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‘MBC건축박람회’에서도 만날 수 있다.

박람회 현장에서 고급주택인 ‘오더프리마2’ 모델을 감상할 수 있으며 1대 1 맞춤 상담도 받을 수 있다.

코원하우스는 2003년도에 설립되었으며 전원주택 건설을 위한 인허가부터

설계, 인테리어, 자재, 애프터서비스(AS)까지 원스톱으로 해결 가능한 전원주택 전문 종합건설기업이다.

지난해 매출 350억 원을 달성한 데 이어 최근 국내 최대 규모의 단독주택이 들어서는 경기도 화성 송산그린시티의 단독 시공사로 선정되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